Promotion Center

홍보센터

세봉그룹, 시스템 엔지니링 사업 본격화 /2020-05-01 09:00 by 비전시스템
작성자 : SEBONG(sebong@osebong.com) 작성일 : 2020-05-07 조회수 : 112
파일첨부 :


Back to Top
세봉그룹, 시스템 엔지니링 사업 본격화
2020-05-01 09:00by비전시스템
1

오승훈 회장 “신용이 최우선, 약속을 지키면 사람을 얻는다”

 

자동제어기기 무역회사 세봉그룹이 ‘시스템 엔지니어링(System Engineering)’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세봉은 1992년에 설립해 29년간 국내외 자동제어기기를 수입 수출하며 활약했다. 지난해 1월 본격적으로 스마트팩토리 사업에 진출하고자 ‘엔지니어링 사업부’를 신설하고 류기용 소장을 영입해 연구소를 설립했다.

  세봉은 지난해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에 사옥을 지어 확장했다. 1층엔 단 2명의 직원이 1,400개 제품을 관리하는 자동화공장도 운영 중이다.

 

오승훈 회장은 “새로운 도약을 위해 그간 해왔던 유통을 근간으로 삼아 시스템 엔지니어링 사업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현재 세봉은 국내 전자 제품 대기업 이차전지 스마트팩토리 사업에 진출을 시도하고 있다.

  세봉은 업계에서 ‘사관학교’라는 별명으로 불린다. 오승훈 회장이 그간 11명의 CEO를 배출하면서 분사 시킨 남다른 경력 때문이다. 오승훈 회장은 1987년에 무역회사에 입사해 5년 후 회사를 차렸다. 그는 “신용을 목숨처럼 지켰다. 약속을 지키겠다는 신념을 실천하기 위해 IMF 외환위기를 맞을 때도 전 재산을 걸고 신용을 지켜왔다. 신용을 지키면 재산은 잃어도 사람은 남는다. 신용을 안 지키면 사람도 재산도 모두 다 잃게 된다”고 말했다.

  주요 분야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마이크로LED, 이차전지, 태양광, 조선, 자동차, 일반 물류 등이다. 일본에서는 지사로 5년 동안 활동해오다 지난해 4월 법인을 설립해, 일본 고객에게 우리나라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베트남 하노이에도 법인을 설립해 국내 전자제품 대기업과 로컬 자동차 메이커까지 섭렵해 활약 중이다. 오 회장은 “5년 전부터 글로벌 시장을 확대하기 위해 우리나라, 일본, 베트남을 잇는 네트워크를 구축해왔다”고 설명했다.

  세봉은 ‘세상에 봉사하자’라는 기업모토 실천하고자 나눔을 실천했다. 2003년부터 어려운 이웃을 위해 3억 2천여 만 원의 후원금을 모아 전달했다. 또한 2007년 강원도 고성의 수색대대와 자매결연을 시작으로 군부대를 방문하여 사랑의 북카페 운동을 펴왔다. 서울시 지정전문예술단체 ‘함신익과 심포니송’을 후원하며 클래식을 쉽게 접하지 못하는 군부대 및 학생들을 찾아 문화 공연을 주최했다.

 

시스템 엔지니어링 사업 연구소 설립

류기용 연구소장은 ORIENT시계에서 무브먼트 설계를 담당했다. 한미반도체에서는 반도체 Back-End 장비설계를, 미래컴퍼니에서는 반도체 패케이지 리드인스펙션, 다이본더, 크린로봇 설계 로체시스템즈에서 LCD 로봇자동화 장비, 레이저 글라스 컷딩 설비를 개발했다.

  로체시스템즈 재직시에는 국책과제인 웨이퍼시닝장비(플라즈마 응용기술)를 4년간 개발했다. 2004년 7월에는 과학기술부 장관상(이달의 엔지니어상)을 수상했다. 거쳐 온 곳마다 초창기 멤버로 입성해서 연구소를 성장시켜온 주역이다.

  류 연구소장은 “세봉 시스템 엔지니어링 사업 연구소는 스마트팩토리 구축사업을 뒷받침하기 위하여 고객 요청 및 자체 선정 모듈 개발 7건 추진하고 있다. 주력 제품은 Vision Kit과 Motion Kit 이다. 설계시간 단축과 비용 절감, 품질 안정을 목적으로 공정장비를 개발하는 엔지니어들에게는 꼭 필요한 요소”라고 설명했다.

 

 

주력제품 1, Vision Kit

각종 제품생산 라인에서 공장자동화 형태로 생산하는 자동화장비의 한 Module이다. 구성품은 Illuminator(조명)+Camera Optic(Lens) + Frame Grabber + Program Algorism으로 구성되고 Object 촬상한 이미지 데이터를 근거로 비교분석, 측정 등을 통하여 최종Solution을 제공하는 Kit다.

Vision Component 구성요소 :

조명 + Camera Optic(Lens) + Frame Grabber + Program

< Image Sensor > < Vision Processing >

 

 

[적용 범위]

A. 제품 결합 검사

- 유리- Chip- 전자기판

- 부품검사- 2차 전지

 

B. 공정 검수 [자동화]

- 자동화 시스템 및 Skip 공정

- 제품 정열 방향, 뒤집힘 확인

- Spare 부품 마모 정도

 

C. 인식 검수 (BCR, VCR, OCR)

- 특화품 선별

- Code 인식

- Operation Error 인식

 

제품결함검사

 

 

압흔 검사

 

Bar Code / Vericode 인식, 공정 검사

 

 

류 연구소장은 “Vision Kit은 머신 비전프로세스에 입각한 제품 완성도 검사, 형상 검사, 위치/각도 추출, 1D/2D심볼해석, 측정, 패턴 비교, OCR해석, 고난이도 고속 검사 등을 수행토록 지원한다. FPD공정에서의 LAMI Align용 2D/3D제공, 교차 조명에 의한 3D검사방법, 패널의 점등 검사, PNP Metal 찍힘 검사, 합착 패널의 3면 표면검사 및 단차 측정, Cell Surface Inspection, 켄넥터 외관검사, Line Scane Camera를 이용한 OLED패널의 이물, 기포, Align정도를 검사한다. TAB IC 부착상태 확인 위한 압흔 검사, Cell Edge검사(Remain, Chipping, Broken등), Bar Code, Veri Code Reader, Voice Coil Motor 유닛 결합시 내부 나사산의 Pitch나 이물 검사, OLED Cell의 Trimmer위한 Chip Alignment등에 기술을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력제품 2, Motion Kit

자력에 의한 불필요한 부하를 제거한 타입의 특수 Linear Motor를 장착한(무부하 LM 리니어모타를 채택) Motion Kit을 제공하고 있다.

 

Non Magnetic Force LM 리니어 모터 구동킷 : 리니어 모터_KOVERY

- LM Guide에 부담을 주는 기존 리니어 모터의 단점을 개선한 KOVERY 모터를 사용하여 세봉 취급 Controller에 접목

-에어로 스페이스 타입이 적용될 시, LM Guide 한정이 아닌 완전 무부하 실현 가능

 

 

 

무부하 LM 모터의 특징

- 단납기 / 저가형

- 모터만 제작하며, Controller는 미구비

류 소장은 “Motion Kit은 마그네트 블록을 세로로 세워 설치하고 말굽형 코일블록을 설치함으로서 주 추동력 이외의 자력에 의한 LM Guide에 부하를 주지 않는 특수 구조형인 진보성 제품이다. 블록의 병렬 설치도 용이하여 요구하는 추력에 따라 맞춤형 제작이 가능하며, 대량 재고 가능구조로서 단납기 실현, 가격경쟁력 우위를 선점하고 있다. 개발 장비의 설치 위치에 따라 비교적 응용제품화가 용이한 구조다”고 설명했다.

http://www.motioncontrol.co.kr/expo/cyberexpo/vmegazine.html

 

이전글
다음글 [AIMEX 2019] 세봉, 프로세스 제어 가능한 PID 컨트롤러 ‘C7G’ 선보여